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2.12.22 04:01





중국판 꿀타래?


응. 인사동에 가면 요즘
서로 자기가 원조라면서 꿀타래를 팔잖아.
꿀을 늘이고 늘이고 또 늘여서
실처럼 만들고, 그 꿀타래 안에 견과류 등을 넣어 만드는 간식.

고것을 중국에서 찾은 것이지 후후.



오 그런것도 있어? 어서 팔아?


솔찍히 여러 군데 널려있는 것 같진 않아.
칠보노가(七宝老街) 라고 대외적인 관광지로는 잘 안 알려져 있고,
중국 현지인들이 많이 찾는 수향관광지가 있어.

그곳에서 발견했지.



그래? 뭔지 보여줘봐.



이게 바로 중국판 꿀타래의 겉 포장이야.
참 중국스럽지.

중국판 이름은 궁정용수탕 이라고 해서, 
궁정에서 먹는 단 맛 나는 용수염이란 뜻이지.

그럴싸 한데? 용수염?


자, 함께했던
김나라이 양과 김상쾌 짱이얍. ㅋ

용수염을 시식중이야.
용수염은 상쾌짱의 구입의지가 가장 많이 반영되었지 ㅎ


용 수염의 모습은 이래..
중국 용은 목욕도 안 하나.. 뭔가 이래 지저분해.. ㅎㅎㅎ
뭔가 누에꼬치 느낌도 나구.. 윽..

우리나라 꿀타래는 그래도 외모부터 정갈한 맛이 있는데.. ㅎ


그래도 가격은 매우 저렴하지.
12元 으로 약 2,400원.
우리나라는 더 적은 양을 5,000원정도에 파는데 말이지.

그래도 마스크까지 착용해주셨어.
중국은 더티의 아이콘인데, 그나마 깔끔한 이미지 훗!


자 제작과정을 보니..
아저씨가 무슨 태극권을 하면서 만드시더라구.. ㅎㅎㅎ
우리나라와는 조~금 다른 방식으로 만들긴 하는데, 기본방법은 비슷하더라구.

어때? 중국에도 꿀타래가 있어 신기하지?

누가 전통이 오래되고, 원조가 누구인지..
이제는 중국과도 겨뤄봐야 하는건가?



야! 맛을 설명 안 했잖아!

 

아 맞다!!
맛은, 한국의 꿀타래 윈!!!

우선 중국의 용수염은 타래가 잘 뭉쳐지지 않은 느낌이어서
먹는데 뭐가 막 흩날려. 
입안에서 잘 녹지도 않지.. 흠...

단 맛도 조금 밍숭맹숭하고,
안쪽에 들어간 견과류도 너무 싸구려 느낌이 났지.

그냥 가격대비 한번쯤 맛보기엔 괜찮지만,
기왕이면 한국 돌아와서 인사동의 꿀타래를 먹길 추천!! ㅋ 

But!!
사람의 입맛은 제각각이니깐,
싼맛에 함 먹어봐~ 

중국 용수탕 vs. 한국 꿀타래

 

도움이 되셨다면 손가락 꾸욱~ ( 로그인 필요 x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One 2012.12.22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굴욕샷이다. ㅋㅋ그때가위바위보해서 진사람이 몰아먹기했었찌?ㅋㅋ

  2. one 2012.12.23 19: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근데 진짜 먹을때 목맥혔어.ㅋㅋ

  3. tldgh 2013.01.06 0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에서 무슨 꿀을 쓰겠어요 ㅇㅅㅇ 그냥 물였덩어리지 ㅋㅋ


Posted by 돼지왕왕돼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