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놀이터/괜찮은 음식들

[혜화 맛집] 혜화동 다이닝 - 숨어있는 한옥 이탈리안 레스토랑.

by 돼지왕왕돼지 2021. 7. 30.
반응형

 

친구 생일이라 밥을 사주기로 했다.

장소는 "혜화동 다이닝"

이런 곳에 가게가 있나? 싶은 느낌으로 숨겨져 있는 식당이다.

 

 

한옥을 개조한 식당인데..

대문이 자석으로 붙는 플라스틱 접이식 문으로.. 뭔가 부실해보인다.

 

 

내부

 

 

2인 예약을 했더니 방 자리를 안내해준다.

 

 

조용하고 아늑하다.

 

 

메뉴판 표지에 있는 영업 안내.

 

 

메뉴 음료 섹션.

 

 

메인 메뉴 섹션.

 

우리는 "앤초비 새우 알리오 올리오(매운 오일 파스타). 12000원.

국내산 채끝 등심 스테이크 200g. 32000원.

 

 

이렇게 주문한다.

 

 

주문 후 음식을 가다리며 인상적인 와인병과 귀여운 강아지 그림도 한번 찍어본다.

 

 

식전빵. 포카치아 총 4조각이 나온다.

무난하다.

 

 

엔쵸비 새우 알리오 올리오.

재료 신선하고 맛도 괜찮은 편. 엔쵸비의 맛은 잘 느껴지지 않아서 아쉽.

 

 

국내산 채끝 등심 스테이크 200g.

치즈 소스가 뿌려져 나온다.

 

 

32000원이라는 가격에 비해 고기 퀄리티가 그렇게 좋다는 느낌은 없었다.

꼬릿한 치즈와 고기가 잘 어울어지는듯 하면서도, 순수한 고기맛을 못 느끼게 하는 것 같아 불편하기도 했다.

 

역시나 맛은 "괜찮다" 라고 평하겠다.

친구의 말에 따르면 고기 퀄리티와 양에 비해 가격이 너무 비싸다고..

 

 

우리가 먹은 음식들.

 

 

후식으로 나온 요거트 푸딩.

입가심으로 참 좋다.

 

 

기대가 너무 컸던 것일까?

파스타는 무난했으며,

스테이크는 가격에 비해 고기 퀄리티나 맛이 따라주지 않았다는 느낌.

 

재방문 의사는.. 보통!

 

끝!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