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놀이터/베트남(Vietnam)100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공항 - 이제 귀국이다!!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공항 - 이제 귀국이다!! 베트남 남부 여행의 마지막 글이다.이 베트남 여행은 나짱(나트랑)에서 시작하여, 달랏, 무이네, 그리고 호치민으로 이동하는 여행이었다.호치민에서는 메콩강 투어로 껀저까지도 다녀왔다. 콩 카페에서 약 2시간 버팅기다 이동한 공항.체크인을 마치고 기내에 가지고 타는 캐리어의 무게도 안정적이어서 이제 비행기 타는 일만 남았다. 긴장이 쭈욱 풀리며 카드결제가 되는 카페를 찾아 커피나 한잔 하기로 한다.카페 이름은 PURO GUSTO. 메뉴판은 위와 같다.이곳에서 나는 마지막 베트남 커피를 마시기로 하여 "카페 수어 다" 를 주문했고,친구는 역시나 초콜릿 광신도 답게 "초콜렛 커피"를 주문한다. "카페 수어 다" 는 50K (2,500원)."초콜릿 커피" 는 8.. 2020. 2. 4.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시내에서 공항으로 가기 전 마지막 콩 카페 (Cong Caphe)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시내에서 공항으로 가기 전 마지막 콩 카페 (Cong Caphe) 호텔도 체크아웃 했겠다.저녁도 먹었겠다.마사지도 받았겠다... 이제 공항가기 전 남은 시간만 잘 보내면 성공적인 여행이렸다. 프랑스 가정식 식당에서 현금도 거의 다 털었기 때문에, 남은 돈으로 오랜 시간 머물 수 있는 카페를 가거나,카드를 사용할 수 있는 스카이 라운지 바에 가거나 선택지가 있었다. 그러나 우리의 선택지는 카페였고, 마지막으로 호텔 주변에서 오래 영엽하는 유일한 카페였던 Cong Caphe 로 향한다.스카이 라운지를 향하지 않은 이유는 택시를 타고 이동해야 했는데 짐이 있어서였고..두번째는 괜히 술 잘못마셔서 실수를 하지 않을까도 걱정해서이다. 이곳 콩 카페 역시 인테리어의 컨셉은 비슷했다. 젊은 .. 2020. 2. 3.
[베트남 호치민] 코콧 (cocotte) - 베트남 최후의 만찬은 프랑스 가정식으로! [베트남 호치민] 코콧 (cocotte) - 베트남 최후의 만찬은 프랑스 가정식으로! Moc Spa(목 스파) 마사지샵으로부터 추천받은 프랑스 가정식 식당인 코콧(cocotte). 프랑스 요리라는 타이틀 때문에 가격이 너무 비쌀 것 같아서 메뉴를 보고 가진 현금보다 너무 많이 나오면 다른 곳으로 가고,예산으로 해결이 되면 먹기로 한다. 우선 비쥬얼은 너무 아늑해 보여 괜찮았고.. 내부는 밖에서 보는 것과는 또 다른 약간 베트남 느낌을 주는 아늑함을 주었다. 메뉴판을 확인해보니 생각보다 저렴하여 예산 안에 해결이 되어서 자리에 앉는다. Cocotte 는 영어로 하면 "Casserole" 로, 오븐 스파게티 할 때 사용되는 그릇을 이야기한다.Cocotte 는 불어로 코콧이라고 발음하며, Casserole 은.. 2020. 2. 2.
[베트남 호치민] 목 스파(Moc spa) - 귀국전에 마사지 한 번은 받아야지? [베트남 호치민] 목 스파(Moc spa) - 귀국전에 마사지 한 번은 받아야지? 귀국전에 마사지는 한 번 받고 가야하지 않겠냐는데 의견이 모아졌다. 베트남에서 사실 유유자적 노는 여행을 했기에 피로가 그닥 쌓이지는 않았겠지만.. 그래도 여독이란 게 있을 터이니... 혹은.. 그래도 알게 모르게 피로가 쌓였을 테니... 그리고 그것과 상관없이 마사지는 한 번 받아야겠으니.. 마사지를 받기로 한다. 마사지샵 이름은 "Moc" 이다. 목 스파(Moc Spa)는 친구가 검색해서 찾아낸 곳. 한국인들에게 평이 좋단다. 종류는 이렇게 있다. BODY MASSAGE WITH NATURAL COCONUT OIL 90MIN 으로 선택한다. 이 녀석은 hot stone 을 사용하며, 가격은 360K 로 1인 약 18,0.. 2020. 2. 1.
[베트남 호치민] 여기도 이제 코인 노래방이 대세인걸까? [베트남 호치민] 여기도 이제 코인 노래방이 대세인걸까? 9월 23일 공원 옆에 있는 상가 건물로 들어왔다. 이곳에는 푸드 코트도 있고, 중형 사이즈의 마트도 있었다. 마트는 독특한 것은 팔지 않았으므로 대충 보고 지나가고,배도 고프지 않았기에 그냥 뭘 파는지만 둘러본다. 그러다가 노래방에 미친(?) 친구가 코인 노래방 부스를 발견한다. 이름은 CONVENIENCE MUSIC STUDIO. 꽤 깔끔한 시설에 노래하는 모습을 녹화까지 해준다. 그런 최신 시설 때문인지 가격은 비쌌다.20K. 1000원이다. 한곡 천원! 친구는 자신의 주특기인 '아델'의 'When we were young.' 를 부른다. Lizks 라는 앱을 다운받아서 노래를 부른 후 제공되는 QR 코드를 찍으면 녹화된 영상을 다운받을 수 .. 2020. 1. 31.
[베트남 호치민] 공원 이름이 '9월 23일 공원' 인 공원 산책 [베트남 호치민] 공원 이름이 '9월 23일 공원' 인 공원 산책 호치민에서 구경거리가 많을 것 같아 넉넉한 일정을 가지고 왔는데..생각보다 갈 곳이 그리 많지 않아서..엄한 곳 괜히 찾아가느니 공원 산책을 하기로 한다. 공원의 이름은 "9월 23일 공원" 인데, 왜 그런 이름인지는 모르겠다.베트남의 역사적 사건과 뭔가 관련이 있겠지?아니면 완공된 날짜가 9월 23일인걸까? 시끄러운 오토바이가 많은 호치민 도심에서 그래도 나름 조용히 산책할 수 있는 곳이다.물론 공원 옆으로 길이 있긴 하지만 중앙쪽으로 들어오면 그래도 나름 조용함을 느낄 수 있고, 이렇게 꽃도 볼 수 있다. 이곳에 오면 애완견들을 산책시키는 현지인과 외국인들도 볼 수 있고,제기차기(따까우)를 하는 사람들도 볼 수 있다. 작은 호수도 있다.. 2020. 1. 30.
[베트남 호치민] 카페 PHUC LONG -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했던 카페 [베트남 호치민] 카페 PHUC LONG - 개인적으로 가장 좋아했던 카페 베트남에서 한국인들에게 가장 유명한 카페는 Cong 카페일 것이다. World wide 하게 유명한 카페는 스타벅스일 것이다. 그러나 나는 체인점 중 이 PHUC LONG(푹롱) 카페를 가장 좋아했다. 그 이유는 메뉴가 다양하며, 건강한 느낌의 과일 쥬스들을 많이 팔았고, 가격 또한 저렴한 편이었기 때문이다. 친구는 "초코 커피 레귤러 아이스" 45K를 주문한다. 약 2,200원이다. 나는 "당근쥬스" 35K 를 주문한다. 약 1,750원이다. 짜잔. 초코 커피와 당근 쥬스. 친구는 초코 커피가 꽤 맛있다고 얘기했고, 나도 당근 쥬스를 맛있게 먹었다. 당근 쥬스는 너무 달지 않아 좋았고, 너무 걸죽하지 않아 또 좋았다. 건강해지는.. 2020. 1. 29.
[베트남 호치민] Pizza 4P's - 피자와 파스타 맛집 재방문했어요! [베트남 호치민] Pizza 4P's - 피자와 파스타 맛집 재방문했어요! 친구가 이곳에서 바질 파스타를 너무 맛있게 먹어서,"무적권" 다시 한번 가야한다고 노래를 불러서 다시 가게 된 곳. 첫 방문기는 아래를 방문하시라.[베트남 호치민] Pizza 4P's - 이탈리안 좋아하면 무조건 방문해야 하는 초강력 맛집! 피자도 물론 맛있었지만 양이 많기 때문에 이번에는 파스타만 먹어보기로 한다. 친구는 바질 파스타 노래를 불렀으므로 그 녀석을 먹고,나는 새로운 독특한 파스타를 도전해보기로 해서, "Salmon Cream Fettuccine" 를 주문한다.연어 크림 페투치네는 178K 로 약 8,900원.이 가게는 VAT 별도이므로 약 1만원 하는 베트남 기준 엄청 비싼 파스타이다. 참고로 페투치네(Fettuc.. 2020. 1. 28.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미술관 #3 - 베트남의 그림을 감상해봅시다! [베트남 호치민] 호치민 미술관 #3 - 베트남의 그림을 감상해봅시다! 호치민 미술관 투어 마지막인, 3부이다. 2층은 전쟁에 관한 그림들과 조각상들이 많았다면,3층은 1층처럼 다양한 주제의 그림과 2층의 전쟁에 관한 그림들이 섞여있었다. 이런 곳이 진짜 있나?있다면 신비로운 느낌일 것 같다.아주아주 작은 섬의 느낌? 뭔가 광고 그림인듯 하면서도..여자는 칼을 너무 무섭게 들고 있고,전체적으로 사람들의 표정은 웃고 있지만 무섭다...그리고 가슴들은 노출하고 있고... 무슨 의도를 표현하고자 그린 것일까? 색이 아름다우면서도, 핏빛이 섞인듯하여 살짝 역겹기까지 한 독특한 그림.. 아주 짠한 느낌... 마네의 '풀 밭 위의 식사'가 떠오르는 그림. 이런 식의 그림들은 베트남 특유의 래커(Lacquer) 페인.. 2020. 1.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