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놀이터/일본(Japan)102

[오사카] 복귀하는 날.. 아쉽네용.. [오사카] 복귀하는 날.. 아쉽네용.. 벌써 약 11일의 일정의 마지막 날이다. 철인 28호 기차라고도 불리는 라피도를 타고 간사이 공항으로 돌아온다.공항까지 데려다줘서 고마워 철인 28호야~ 그리고 공항에서 KYK 를 찾아내고서는...일본을 떠나기 전에 이건 한번 더 먹어야한다며, 기념품을 사려고 남겨놓았던 돈을 모두 이곳에 쳐박는다. 지난번에 맛있게 먹었던 등심 스테이크로 둘 다 통일해서 먹는다. ㅋㅋ 신나서 날개짓하는 김스타님.처음만큼의 감동은 아니었지만 역시나 엄청 맛나다.일본을 마무리하는 식사로 괜찮은 선택이었다. 이제 하늘을 날아 한국으로 돌아온다. 한강으로 추정되는 멋진 물줄기..상류쪽은 용의 모습처엄 보인다. 이제 아파트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수도권으로 돌아온다. 즐거운 여행이었습니다.일본.. 2018. 6. 4.
[오사카] 마지막 저녁, 파블로 치즈케익과 편의점 야식들~ [오사카] 마지막 저녁, 파블로 치즈케익과 편의점 야식들~ 오사카 주유패쓰 뽕 뽑기 마지막 코스는 "스파 스미노에" 였다.그러나 따로 사진 찍을 것이 없어 아래쪽 유(ゆ) 하나로 대신한다. 간단히 이곳을 소개하자면 기본적으로 야외온천장인데,물이 좋거나 탕이 넓거나, 시설이 엄청 좋거나 그렇지는 않았다.동네 사람들이 주로 오는 목욕탕 수준이었는데, 그냥 오사카 주유패스로 공짜로 이용하기에 괜찮은 정도였다. 이제 숙소 근처로 돌아와서,오사카 가면 꼭 먹어야한다고 노래가 불려지고 있는Pablo (파블로) 치즈 케익을 줄 서서 구매한다. 이 녀석 인기가 좋아서 원래 폐점시간보다 먼저 동나서 일찍 문을 닫기도 한다.얼마나 맛있는지 내 친히 먹어주리다. 저녁시간이긴 하지만, 아주 늦은 시간이 아니었는데도...벌써 .. 2018. 6. 3.
[오사카] 초대형 관람차! 덴포잔 관람차를 탔어요!! [오사카] 초대형 관람차! 덴포잔 관람차를 탔어요!! 역시나 관람차를 좋아하긴 하지만 생돈내고 탈만큼 좋아하지 않는 우리는..오사카 주유패스의 뽕뽑기의 일환으로 덴포잔 관람차도 탑승한다. 덴포잔 관람차에는 바닥이 투명인 투명 관람차도 있었다.이름은 "크리스털" 관람차인데..김스타가 고소공포증인 관계로.. 투명은 타지 않기로 한다. 슬슬 올라가니 멀리 가이유칸이 보이고, 가까이에는 덴포잔 마켓플레이스의 옥상이 보인다.옥상이 너무 깔끔해서 깜짝 놀랐다. 더 올라왔다.석양이 지니 멋지다.오른쪽에 조금전에 탑승한 산타마리아호도 보인다. 엄청나게 큰 다리도 보인다. 그 뒤로 유니버셜 스튜디오가 보인다. U 자로 구성된 특이한 모양의 공중 도로.역시 직선보다는 곡선이 더 멋진 것 같다. 다른 관람차 안도 보인다.이.. 2018. 6. 2.
[오사카] 덴포잔에서 산타마리아호 타고 바다를 항해하자! [오사카] 덴포잔에서 산타마리아호 타고 바다를 항해하자! 오사카 주유패쓰를 뽕 뽑기 위해 덴포잔으로 이동했다.덴포잔의 산타마리아호를 타기로 한다. 대항의 시대를 떠올리게 하는 멋진 범선에 탑승한다. 닾이며, 위쪽의 전망대(망루) 하며 나름 섬세하게 재현해놓았다. 저녁 타임에 타면 운이 좋으면 석양과 함께 일몰을 볼 수도 있다. 출발한다.수류탄처럼 생긴 충격 방지 고무가 인상적이다. 처음에는 뱃머리쪽을 차지했으나 바람이 너무 많이 불어 얼마 안가 자리를 비켜주었다. 뒤쪽으로 덴포잔 관람차가 보인다. 출항! 뿌뿌~~ 노선은 단순하다.그냥 덴포잔쪽으로 조금 갔다가 뒤로 후진해서 한참 가다가, 돌아오면서 다리 하나를 잠깐 건너고 온다.항해 도중에 구경할만한 풍경들이 많지는 않다. 처음 시작할 때의 덴포잔과 중간.. 2018. 6. 1.
[오사카] 재미있는 동물원 구경~ (도부츠엔) #2 [오사카] 재미있는 동물원 구경~ (도부츠엔) #2 재미있는 오사카의 동물원 구경 2부. 중간중간 기념품 샵이 있었는데 레서팬더를 비롯한 귀여운 손을 넣을 수 있는 인형들이 있었다. 요런 피규어(?) 들도 많이 있었다.저렴하면 집에 엎어가서 동무르이 왕국을 만들어도 재미있겠다. 샵에서 나오는데, 직접 만드는 솜사탕 기계가 있다.단돈 100엔 (1,000원). 직접 솜사탕을 만드는 기회를 주면서도 가격도 착하다. 이걸 우리가 그냥 지나갈 리가 없지.자 솜사탕 도전! 코인을 넣으면 기계 안에 설탕이 자동으로 공급되는 것 같다.돈을 넣자 가운데서 실이 뿜어져 나온다. 별거 아닌데도 괜히 신기해하며 나무젓가락으로 실을 뭉쳐서 솜사탕을 만들며 어린 아이처럼 신나한다. 생긴 건 약간 못생겼지만, 약간 예술감을 느낄.. 2018. 5. 31.
[오사카] 재미있는 동물원 구경~ (도부츠엔) #1 [오사카] 재미있는 동물원 구경~ (도부츠엔) #1 오사카 오면 거의 항상 들르는 재미있는 오사카 동물원.동물들 구경은 맨날 해도 재미있다.심지어 애견카페가서 강아지만 구경해도 재미있는데,다양한 동물.. 특히 원숭이과의 동물을 구경하는 것은 더할 나위 없이 재미있다 ㅋㅋ 역시나 동물원 구경은 주유패스로! "뽕스케" 라는 이름의 쌀과자를 하나 사서 들어간다.역시나 구경할 때 이런거 하나 손에 들고 냠냠하면서 구경해야 개꿀맛. 하마. 하마 엉덩이 보소 ㅋㅋ귀엽다 ㅋㅋㅋ부끄러운지 바위 뒤쪽에 얼굴을 숨기고 있다.얼굴만 숨기면 다 되는 줄 알았드냐? ㅋ 하마 이 녀석이 순해보이지만, 사실 엄청나게 강력한 녀석이라고 한다.하마에게 걸리면 다 X 된다는 이야기가 괜히 있는 것이 아니다. ㅋㅋ 코뿔소. 보리차. 코뿔.. 2018. 5. 30.
[오사카] 신세계의 통천각에 갔어요!! [오사카] 신세계의 통천각에 갔어요!! 이번 일본여행은 오사카 주유패쓰로 막판에 뽕을 따고 있다.오늘이 벌써 일본여행의 마지막 날이다.내일이면 한국으로 돌아간다. ㅠ 신세계(신세카이) 지역에 있는 통천각(츠텐카쿠) 를 주유패스로 이용하러 간다.항상 겉에서만 보고 지나갔기 때문에 엘레베이터를 어디서 탈까 생각도 안 했었는데..기이하게도 전망대를 가려면 지하를 통해서 가야 한단다. ㅋㅋ 지하로 내려가면 기념품 상점이 있고,저렇게 귀여운 그림을 그려놓은 엘레베이터가 있다. 저 녀석을 타고 올라가면 된다. 츠텐카쿠의 전망대는 5층에 위치해있고, 높이는 87.5m 이다.어제 우메다 공중정원에 다녀왔기 때문에 살짝 우스워보이긴 하지만..야경이 아닌 주경(낮 경치)이기도 하고, 이곳에서는 동물원의 모습을 볼 수 있다.. 2018. 5. 29.
[오사카] 야식으로 바에서 피자를 테이크 아웃!? [오사카] 야식으로 바에서 피자를 테이크 아웃!? 집에 들어가는 길에 어떤 멋진 바에서 피자를 테이크아웃한다는 광고를 보고 바에 들어간다. 그 바는 너무나 멋진 인테리어를 가지고 있었다. 이곳에서 술 한잔 하는 것도 참 괜찮겠다는 느낌을 물씬 풍기는 엄청난 곳이었는데...이곳에서 "분위기"도 먹고 함께 먹을까 한참 고민하다가....여행의 피로가 누적된 우리는 결국은 집에서 편하게 빤쭈 입고 둥글러 다니며 먹는게 편하겠다는 생각이 일치하여 포장을 결심한다. 피자는 대부분 500엔 (약 5000원) 밖에 안 했다.안타깝게도... 포장을 하는데 포장비용을 따로 받았다.. ㅠ피자가 500엔인데.. 박스 비용을 100엔 (약 1000원) 따로 받았다... 많이 아까운 느낌이었지만 울며 겨자먹기로 그냥 알았다고 달.. 2018. 5. 28.
[오사카] 빠알간 관람차! 햅파이브 관람차 탔어요! [오사카] 빠알간 관람차! 햅파이브 관람차 탔어요! 우메다 공중정원에서 한참동안 다리 후들거림을 느낀 우리는..편의점에서 간단한 음료와 간식을 사서 기운을 차리며 다음 행선지인 햅파이브로 이동한다. 오후의 홍차 레몬티 버전. 초콜릿맛 농후한 1,100원짜리 도넛.일본 편의점 음식은 가격은 저렴하면서도 퀄리티는 훌륭하다. 사실 관람차 같은거 그닥 좋아하지 않는데..역시나 주유패스에서 무료로 제공해주는 관계로 뽕을 따러 햅파이브 관람차를 타기로 했다. 정렬의 빨간~~~우메다 공중정원에서도 보였던 이 녀석을 타본다. 이 녀석으 특별함이라고 한다면..다른 일반적인 관람차가 1층에 뿌리를 박고 1층에서 탑승을 하는 반면..이 녀석은 5층(?) 정도에서 탑승을 한다. 꼭대기의 높이는 106m 라고 한다. 건물 안에.. 2018. 5. 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