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놀이터/인도(India)95

[인도] 수선소에서 옷을 고쳐보아요. [인도] 수선소에서 옷을 고쳐보아요. 인도에서 옷을 고쳐보아요. 인도에 가서 가장 먼저 할 일이라고 알려져있는 알라딘 바지 구매를 했어요. 알라딘 바지만 입고 다니면 언발란스 할테니 윗옷도 함께 구매를 했어요. 옷을 구매한 시장 풍경이 궁금하다면 아래 링크를 클릭!!인도 배낭여행의 시작점, 메인바자르( 빠하르간즈 ) 풍경 짠! ㅋㅋㅋ 스카프, 윗옷, 그리고 알라딘 바지를 구매했어요. 별로 안 예쁘죠? 패션쇼 장소가 별로 안 좋아서 그래요. 벽이 저래 더럽고 조명이 허접하지만, 저래뵈도 우리나라로 치면 좀 좋은 모텔급에 해당하는 그런 호텔이에요.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저 웃옷은 여성용이래요. 저렇게 팔이 7부로 된 옷은 여자들이 요리할 때 소매가 조리기구와 닿지 않기 위해서 짧게 만들어진거라네요? 여튼 저.. 2015. 9. 20.
[인도] 아이스크림 장수 이야기. [인도] 아이스크림 장수 이야기. 우리나라에서는 아주아주 오래전에나.. 아마 90년대 초반까지나 볼 수 있었던.. 수레에 끌고 다니며 아이스크림을 파는 사람들을 인도에서는 나름 쉽게 마딱뜨릴 수 있다. 그래도 아이스크림은 다른 길거리 음식들보다는 약간 고급화된 이미지를 고수하는 것인지,아이스크림 왈라 (아저씨, 혹은 장사꾼의 의미) 는 그래도 보통은 말끔하게 차려입었고,수레도 인도스럽지 않게 고급스러워 보였으며 깨끗했다. 이런 깨끗함도 서비스라고 생각해서일까?아니면 내가 어리숙해 보이는 동양에서 온 외국인이어서일까? 분명 정가는 20Rs ( 약 400원 ) 라고 아이스크림 봉투에 크게 적혀 있는데,그 오렌지맛 스틱 아이스크림을 이 녀석들은 35Rs ( 약 700원 )를 달라고 했다.그래도 양심은 있는건지.. 2014. 1. 27.
인도 뉴델리 공항 택시. 인도 뉴델리 공항 택시. 인도 뉴델리 공항 택시.공항철도 에어포트 익스프레스 덕에 경쟁력이 많이 사라졌지만, 4명을 꽉 채워 탄다면 아직까지 가격대비 만족도는 나쁘지 않다.세관을 지나 입국장으로 나오면, 양쪽 끝에 각각 3곳의 택시회사 카운터가 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이중 메루 캡스( Meru Caps ) 와 메가 캡스( Mega Caps ) 는 사설 고급택시 회사고Black / Yellow 는 델리 교통경찰협회에서 대행하는 구형 택시 예약소. 세 곳 모두 목적지를 말하면 바우처를 끊어주는 일종의 선불제 ( Prepaid ) 택시.고급택시의 경우 한국이나 일본회사가 생산한 에어컨 차량에 기사들도 영어 구사능력이 상당한 편.구형 택시의 경우는 클래식함이 지나친 기종으로 당연히 에어컨 같은 설비도 안 돼.. 2014. 1. 21.
인도의 전기 스위치. 인도의 전기 스위치. 인도의 호텔에 도착하여 방에 들어서는 순간부터 나는 당황스러웠다. 호텔에 도착한 시간은 새벽 3시정도..택시기사와 내가 예약한 호텔 주변의 호텔 주인들이 서로 짜고선예약한 호텔 위치를 제대로 알려주지 않고 메인 바자르 주변을 뺑뺑 돌게 만들었기 때문. 그보다도 내가 당황스러웠던 이유는 불을 켤 수가 없었기 때문이다. 보통은 방에 들어서면 불을 켜는 것이 먼저 있게 마련인데,우리의 인도 첫 호텔은 아래와 같은 스위치가 방문을 열고 들어가 쭉~ 직진하여야 만나는 벽에 있었다. 이 스위치를 보고도 어떤 것을 켜야 하는지를 알기가 어려워서 우선은 모든 것을 다 틀었다.그러자, 불은 켜졌지만 나름 추운 겨울 ( 2월 ) 이었음에도 선풍기도 같이 켜져 미친듯이 돌며 덜덜덜 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2014. 1. 15.
인도 배낭여행의 시작점, 메인바자르( 빠하르간즈 ) 풍경 인도 배낭여행의 시작점, 메인바자르( 빠하르간즈 ) 풍경 인도 배낭여행의 시작점은 보통 뉴델리 공항으로부터 시작하고,인도 안에서의 배낭여행의 시작은 뉴델리 역 앞 메인 바자르 ( Main Bazaar ) 이다.이 지역은 지역명이 "빠하르간즈" 혹은 "빠하르간지" 로 메인 바자르와 빠하르간즈를 섞어 쓴다는 점에 주의해야 한다. 빠하르간즈는 인도의 평균적인 모습을 가진 곳으로 봐도 좋을 정도의 특성을 갖고 있다.인도에는 꽤 발전한 모습도 있고, 생각지도 못할만큼 후진 모습도 많이 있다. 빠하르간즈의 메인 바자르 로드Main Bazaar, Paharganj 일대08:00~20:30 ( 가게에 따라 조금씩 다름)메트로 라마 크리슈나 아쉬람 역 하차 배낭여행자들의 고향과도 같은 곳으로, 원래 이일대는 한국의 동대.. 2014. 1. 7.
인도의 넝마주이. 인도의 넝마주이. 인도여행을 해본 사람이라면 왼쪽에 있는 넝마주이는 매우 친숙할 것이다.물론 어른 넝마주이보다는 어린이 넝마주이를 볼 수 있는데,우리내의 60년대 공병팔이처럼, 그리고 현대의 박스 할아버지, 할머니들처럼인도도 공병이나 플라스틱 등을 길거리에서 모아 가는 사람들이 많다. 값어치는 제대로 받고 팔려나?인도의 고물상 주인들도 어리다고, 그리고 나이 들었다고 무시하면서 제값을 안 쳐주지는 않을까.. 걱정된다. 저 넝마주이가 특별히 인상 깊은 것은 아니었지만,인도의 최대 번화가 중 하나라고 불리는 코넛 플레이스에서 본,그리고 인도에서 처음 마딱뜨린 성인 넝마주이라 한장 찍어보았다. 그런데... 저 사람은 어디서 자고... 왜 사는 걸까? 사실 내가 인도를 여행지로 삼았던 이유는..영혼의 나라라는 .. 2014. 1. 3.
사르바나 바반 - 북인도 뉴델리에서 만나는 정통 남인도 음식. 사르바나 바반 - 북인도 뉴델리에서 만나는 정통 남인도 음식. 뉴델리의 명소 중 하나인 코넛 플레이스에는유명한 음식점이 하나가 있으니 바로 남인도 음식 전문점 사르바나 바반 ( Sarvana Bhavan ) 이 그것이다. 사라바나 바반 ( Sravana Bhavan )P-15, Connaught Circus08:00~23:002인 Rs 250~400 남인도, 그 중에서도 음식이 맛있기로 유명한 타밀나두 전통 음식점이다. 본점은 첸나이에 있는데, 허름한 밀즈(남인도 탈리)집으로 시작해서 현재는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아랍 에미레이트, 미국, 캐나다 등지에 분점을 거느린 요식업 재벌로 거듭났다.남인도를 제외하고는 인도 내 분점은 없었는데, 최근 코넛 플레이스에 두 개의 점포를 내며 사업을 확장 중이다.북인도.. 2013. 12. 27.
인도가 후지기만 한 것은 아냐! - 셀렉트 시티 워크 인도가 후지기만 한 것은 아냐! - 셀렉트 시티 워크 인도를 갈 때는 보통 뉴델리 공항을 통해 입국한다.그리고 숙소를 잡을 때는 배낭여행객임을 가정했을 때 보통 뉴델리 역 앞에 있는 메인바자르 근처에 숙소를 잡는다. 그리고 메인바자르를 몇 번만 돌아다녀본 사람이라면,그리고 골목골목을 제대로 누벼본 사람이라면 인도는 이런 곳이구나.. 하는 선입견을 갖기 쉽다.그 선입견을 뭉뚱그려 이야기하자면 아마 "후진국" 이라는 말로 표현이 될 것이다. 하지만 인도의 수도 뉴 델리는 이제 더 이상 후진국의 이미지가 아니다.당신이 셀렉트 시티워크를 비롯한 여러 큰 백화점을 방문한다면,인도는 고대부터 중세, 근대, 그리고 선진국의 현대까지 모두 갖추고 있는 곳이다. 누군가 그랬다. 인도는 없는 것이 없고, 되는 것도 없고,.. 2013. 12. 23.
[인도] 꾸뜹미나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된 델리 최고의 관광명소 #6 동영상 인도, 꾸뜹미나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된 델리 최고의 관광명소 #6 동영상 qutubminar, [인도] 꾸뜹미나르 -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된 델리 최고의 관광명소 #6 동영상, 꾸뜹미나르, 동영상, 인도 델리 2013. 12.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