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놀이터/음식 이야기

[술 이야기] 브랜디, 위스키, 럼, 그리고 보드카의 차이는 무엇일까?

by 돼지왕왕돼지 2013. 5. 9.


브랜디, 위스키, 럼, 그리고 보드카의 차이는 무엇일까?



이 4개는 모두 한국이들에게 "양주"로 분류되는 술이다.
모두 도수가 꽤 높은 곡물 발효, 증류주이다.
이 4개의 술은 재료와 유래지가 조금씩 다를 뿐이다.

물론 술의 재료가 다르니 맛도 다른 것은 말할 필요가 없겠다.

계란, 곡물, 공통점, 과일, 귀리, 당밀, 당화, 러시아, 럼, 맛, 미국, 밀, 발효, 베이킹, 보드카, 보리, 브랜디, 비린내, 사탕수수, 산지, 설탕, 술, 양과자, 양주, 영국, 옥수수, 위스카, 위스키, 유래지, 재료, 증류, 증류주, 차이, 추천, 쿠키, 포도, 호밀, 효모이미지 출처 : bharp78.blogspot.com



브랜디

보통 포도나 과일를 증류하여 만든 술이다.



위스키

영국과 미국에서 발달된 술이다.
밀, 보리, 귀리, 옥수수 등의 곡물을 주원료로 하여 당화, 발효시킨 후 증류하여 만든 술





사탕수수나 당밀을 발효, 증류시킨 술.
설탕의 단맛과 계란의 비린내를 완화시켜주기 때문에 양과자에 많이 사용한다.
( 당밀은 사탕수수나 사탕무를 설탕으로 가공할 때 부수적으로 나오는 찐득한 시럽 )



보드카

러시아에서 생산된( 유래된 ) 색깔없는 숙성 없는 증류주.
밀, 보리, 호밀 등에 엿기름을 더해 당화시키고 효모를 넣어 발효시킨다.
그 후 증류하면 보드카가 된다.
45~60% 사이로 도수가 다양하다. 




재미있게 읽으셨다면 댓글 하나 달아주세요~♥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