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리뷰 놀이터/전시

[예술] 아이 웨이웨이. 한나라 도자기 떨어뜨리기

by 돼지왕왕돼지 2021. 4. 23.
반응형


-
기원전 20년 한나라 시대의 도자기를 깨는 이 일렬의 사진 작품은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현대미술 작가인 아이 웨이웨이의 대표 퍼포먼스다.
이 작품을 통해 그는 버려야 할 것과 지켜야 할 것. 전통과 유산에 대해 질문을 던진다.
또 중국 사회가 급진적으로 현대화하는 과정에서 전통을 파괴하는 단면을 비판한 작품이기도 하다.


-
반체제 인사로 찍혀 중국 정부에 체포와 구류 경험이 있는 아이 웨이웨이는 중국의 인터넷 포털에서 검열된 상태라 검색되지 않는다.


-
2014년 마이에미에서 열린 아이 웨이웨이의 전시에서 그의 도자기 작품을 바닥에 깨뜨린 한 지역 예술가가 체포됐다.
막시모 카미네로라는 이 용자는 조사에서 자신의 의중을 아이 웨이웨이가 이해했을 것이라 주장했지만 이는 큰 오산이었다.
아이 웨이웨이는 이를 엄연한 범죄행위라고 발표했기 때문.
내가 깨면 로멘스요. 남이 깨면 불륜인 이 사건은 한동안 논란의 중심에 있었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