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놀이터/카페&주점 이야기

[부산 디저트] 호호 제과 - 독특한 빵은 물론 유행하는 빵들도 갖추고 가격까지 착한 곳!

by 돼지왕왕돼지 2021. 11. 29.
반응형

 

 

핑크핑크한 외관에 '호호 제과' 라는 독특한 이름.

 

 

인스타 감성 카페에만 있는 네온사인 문구가 있음.

'커피는 저희가 탈게요. 분위기는 손님이 타세요'

 

 

빵 종류가 상당히 많음.

 

 

호빵맨 빵, 토토로 빵, 그리고 도라에몽 빵도 있음.

아마 저작권 이슈가 있을 수 있을 것 같긴 한데.. 동네 빵집이니... ㅎ

 

 

그리고 나를 방문하게 만든 결정적 디저트는 바로 "크로핀"

크로핀은 크로와상 + 머핀의 합성어라고 보면 될듯.

즉 크로와상이나 파이처럼 겹겹으로 구성되었는데 머핀처럼 원기둥 모양을 하고 있는 녀석.

 

 

나를 혹하게 한 라즈베리 크로핀.

프랑스산 고메버터에 라즈베리 크림을 썼는데.. 가격이 3300원이라는 너무나 착한 가격..

 

 

그 외에도 여자들이 좋아할만한 디저트가 참 많음.

 

 

빵 종류 엄청 많고, 이쁘고 맛있게 생기고 큰데, 가성비 다 좋음.

 

 

부산에서 처음 본 케익 도시락.

'이상만' 말로는 부산에서 흔하다는 듯.

 

 

 

토토로 2000원 + 라즈베리 크로핀 3500원 + 아메리카노 1900원 + 카페라떼 3000원.

 

 

라즈베리 크로핀은 서울에서 팔았으면 최소 6~7천원은 받았을 디저트라 생각.

껍데기쪽이 엄청 딱딱해서 칼로 자르기에는 어려워서 다 뭉그러뜨림.

이건 손으로 들고 먹어야할듯.

버터가 많이 들어가서 고소함. 파이질감도 잘 살려 맛났음. 식감은 상당히 좋음.

라즈베리 크림은 살짝 아쉬움. 약간 저렴한 맛을 내고 라즈베리 맛도 충분히 살리지 못했다고 보임.

그래도 갓성비.

 

 

토토로 빵은 모양만드는 공수에 비해 저렴한 가격.

안쪽에는 앙금과 꾸덕 치즈 중간수준 질감의 초코크림이 가득 들어있음.

막 고급진 맛은 아니지만 2000원이라는 가격은 갓성비.

초코크림은 빠바 소라초코빵 느낌.

 

토토로 해부하면서 둘이 징그럽다니 뭐니 하며 엄청 낄낄댐.

 

동네에 살면 정말 단골빵집이 될만한 곳.

 

끝!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