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선화동 맛집] 몽골 식당 오담 - 서울 몽골 식당 대비 너무 가성비 좋음 대전 가면 종종 방문하는, 대전 대표 몽골 식당 '오담' 호쇼르 (몽골 튀김 만두) 는 큰 사이즈와 작은 사이즈가 있음. 큰 사이즈는 2500원. 작은 사이즈는 1500원임. 위 사진은 큰 사이즈 호쇼르. 이 집은 수태차(우유차)를 무료로 마실 수 있음. 자리마다 비치되어 있는 보온통에서 따라 마시면 됨. 육즙이 흘러 넘치는 호쇼르. 이 가게는 소고기밖에 없긴 하지만, 고기 질이 너무 좋음. 또한 크기도 크고, 바로 조리해주어 음식 퀄리티가 전반적으로 좋음. 이건 보오즈라고 부르는 물만두. 8조각 주는데 8000원임. 안에 충분히 간이 된 고기와 육즙이 잔뜩 들었는데, 개당 1000원꼴밖에 안 하는 극가성비템. 터져나오는 육즙과 너무나 좋은 고기질. 이 집은 엄니랑 자주 가는데, 둘이 가서 호쇼르 2개 .. 2023. 1. 22.
[은행동 맛집] 발리 레스토 - 대전에서 맛보는 인도네시아의 맛 오랜만에 대전 간 김에 재방문한 발리 레스토 인도네시아 음식을 파는 식당임. 그 사이 메뉴 구성과 가격이 달라졌음. 당연히 가격은 Up... ㅠ 오늘은 Ayam Penyet 을 먹어보기로 함. Ayam Penyet 은 Fried Chicken, 즉 프라이드 치킨이란 의미. 가격은 10000원. 닭 접적다리 큰 거 한점 튀김 + 밥 듬뿍 + 새우칩 + 오이 + 삼발 소스 조합. 닭이 겉바속촉을 너무 잘 해냈고, 삼발 소스와 함께 밥을 먹으면 그 조합이 상당히 좋아 꽤 맛있게 먹음. 치킨이 밥반찬이 될 수 있다는 걸 잘 보여주는 메뉴라는 생각. 재이용 의사 많음. 가격만 더 이상 오르지 않았으면... 끝! 2023. 1. 21.
[궁동 카페] 소신(Sosin) - 깔끔한 실내, 멋들어진 디저트 궁동 한 골목 코너에 위치. 깔끔한 실내. 가격 베이스가 되는 아메리카노 4000원. 다양한 디저트를 판매. 비쥬얼 부터가 심상치 않음. 하나씩 다 먹어보고 싶은 디저트 생김새. 다 먹어보고 싶어서 나는 결정을 못하겠어서, 엄니에게 골라달라고 함. 엄니가 고른 케이크는 "당근 케이크". 가격은 6500원. 까눌레, 휘낭시에 등의 디저트도 판매. 식기도 맘에 듦. 당근 케이크가 너무 이뻐서 먹기 전에 사진 필수. 커피 맛 좋음. 먹기 좋은 떡이 맛도 좋다는 말이 맞음. 당근 케이크 맛이 다른 곳에 비해 엄청 특출나지는 않음. 맛을 잘 내서 맛있게 먹음. 콘센트도 많아서 노트북 작업하기도 좋음. 재방문 의사 아주 높음. 다른 디저트들도 맛보고 싶음. 끝! 2023. 1. 20.
[궁동 맛집] 알리바바 트레저 - 가성비 좋은 지중해 음식점. 생긴지 꽤 되었고, 항상 눈여겨 보고 있었는데.. 영업시간에 대한 정보가 부족해서 매번 도전에 실패했던 곳. 점원으로부터 전달받은 영업시간은 오후 5:30~ 부터, 휴무일은 매주 일요일! 내부모습. 내부 환풍 시스템이 잘 안 갖춰져 있는지 연기 가득. 심지어 방문 당시에는 창문을 열어 환기가 가능했음에도 연기 가득.. ㅎ 따라서 소파를 비롯한 모든 가구들도 살짝 끈적임.. 메뉴. 닭, 소, 양고기가 있음. 양이 정말 얼마 안 되나 싶을 정도로 가격이 저렴함. 나중에 보면 알겠지만 양이 어마무시함.. 가성비 개쩜. 샐러드, 파스타, 스페셜 메뉴도 있음. 에피타이저. 별도 메뉴들. 주방에서는 이렇게 다양하게 미리 음식을 준비해놓음. 그래서 서빙 속도가 상당히 빠름. 소고기 스테이크 13000원. 양고기 스테.. 2023. 1. 19.
[안국] 랜디스 도넛 (Randy's Donuts). 내 취향 도넛이네? 도넛 맛집 중 하나로 이름을 날리고 있는 랜디스 도넛 (Randy's Donuts). 안국역 근처에 생겨서 방문해봄. 한옥 느낌 입구. 내부는 깨끗하지만, 사람이 많아서 복잡스러워 보임. 그래서 나는 테이크 아웃 형태로 이용. 도넛 종류가 상당히 많고, 다른 곳에서 접하지 못하는 도넛 형태가 많아서 신기함. 가격은 2200 ~ 3500원까지 다양. 내가 먹은 것들만 사진 찍어봄. 유명한 도넛 중 하나인 "애플 프리터". 3300원. 글레이즈 크론디. 2900원. 바닐라 러버이므로, 바닐라 크롤러. 2500원. 그리고 원래 필링 도넛은 안 좋아하지만.. 또 레몬 성애자이므로, 레몬 필링 도넛도 주문. 3500원. 미쿡 느낌 포장. 애플 프리터. 진짜 엄~청 달지만 그만큼 진한 커피와 잘 어울림. 겉은 바삭.. 2023. 1. 18.
[혜화 맛집] 정돈, 오랜만에 재방문 요즘은 프리미엄 카츠 집들이 많이 생겨서 정돈만의 메리트가 많이 떨어짐. 그래서 한동안 방문 안 하다가, 오랜만에 재방문함. 안심(150g) + 등심(110g) = 19000원. 트러플 소금이랑 장아찌들이 특히 맛있게 느껴짐. 촉촉하고 부드러운 안심. 끝부분에 지방이 있어 감칠맛을 주며, 살코기는 씹는맛이 있는 등심. 가끔씩 방문하기 좋은듯! 가격이나 그만 올랐으면 싶음.. 끝! 2023. 1. 17.
[혜화 베이커리] 모자이크 베이커리의 '레몬 케이크'. 음.. 동네에 오픈 한 지 얼마 안 된 깨끗한 베이커리가 생김. 맨날 그냥 지나가기만 하다가, 간단한 주전부리 생각에 방문. 나는 레몬 디저트 덕후이기 때문에.. 레몬 케이크 하나 구매. 4500원. 흰색 레몬당이 코팅된 형태. 빵 식감은 바스러지는 밀가루 형태로 맛있긴 한데.. 조막만한게 이 가격이라니.... 가성비가 너무 안 좋음. 그래서 재구매 의사 없음... 한 3000원정도로 팔면 가~끔 사먹을 것 같음.. 끝! 2023. 1. 16.
[레시피] 새우젓 무침이 올라간 삼겹살 수육 돼지고기는 새우젓이랑 먹으면 절대 체하지 않는다는 어른들 말씀이 있음. 요즘 소화가 잘 안 되는데 돼지고기는 먹고 싶어 새우젓을 샀음. 그런데 새우젓이.. 원래 양념 안 하면 이렇게 비린내가 나는 줄 몰랐음.. 그래서 양념해서 먹기로 함. 파 1개 다짐 고추 4개 다짐 (고추 맵기와 양은 잘 조절) 고춧가루 1스푼 올리고당 1스푼 식초 1스푼 새우젓 큰 한스푼 행군 후 물 짜줌 참기름 1스푼 잘 쉐킷쉐킷 해주면 됨. 수육 위에 저렇게 올려서 먹으면 개꿀맛. 나는 매운맛 좋아해서 고추 많이 넣었음. 그래서 느끼함을 싸악~ 잡아줘서 물리지 않고 잔뜩 먹어버림. 이렇게 쌈 해서 입 안에 잔뜩 우겨넣고 떡방아 찧듯 먹어도 개꿀맛. 재료 다지고 준비하는게 조금 번거로워서 미리 재료들 다져놓음. 다음에 또 먹어야지.. 2023. 1. 15.
[성북구청 맛집] 돈시락 - 아담한 평타 수제돈카츠 집. 이전에 산책하면서 한번 가봐야지 눈여겨봤던 곳. 가게는 개업한지 얼마 안 된 느낌. 깔끔하며 1인 운영 중 이었음. '수제카츠' 주문함. 8800원. (가격 올랐을 수 있음.) 돈까스 작은거 두 덩이 튀겨져서 썰어져서 나옴. 국물은 진한 우동 국물맛. 4가지 소스가 나옴. 시그니처, 매콤, 와사비, 카레. (시그니처는 동그란 종지그릇에 따로 나옴) 다양한 소스를 제공해 주는 것은 좋으나.. 돈까스 자체의 맛을 느끼기에는 소스들이 방해함.. 그래서 카레 느낌 나는 세가지 소스들은 그냥 밥 비벼먹음. 고기도 나쁘지 않고, 소스도 다양하게 주는 다양성을 보여줌. 리뷰 상 호평 가득한 가게였지만, 돈까스 자체의 맛을 느끼기에는 별로라는 총평. 돈을 조금 더 주고라도 좀 더 확실한 프리미엄 돈카츠를 먹거나, 애매.. 2023. 1. 14.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