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 놀이터/맛있는 음식들

[DDP 맛집] 타쉬켄트 케밥 - 동대문에서도 이제 케밥을 먹을 수 있군?!

by 돼지왕 왕돼지 2022. 8. 18.
반응형

 

가끔 양고기가 땡길 때가 있음.

그 중에서도 양고기 케밥이 먹고 싶었음. 

 

 

이태원 가려다가 검색해보니 동대문에도 새로 생긴 케밥 집 있어서 이곳으로.

이름은 '타쉬켄트 케밥'

타쉬켄트는 우즈벡 수도 이름.

 

 

'도너 케밥 M 양고기' 로 주문.

가격은 7500원.

이태원보다 조금 저렴한 느낌.

 

 

오픈한지 오래되지 않아 깔끔한 편.

그러나 종업원 부족으로 정리는 잘 안 되는 편.

 

 

수요가 그렇게 크지 않기 때문인지..

우리가 알고 있는 그 덩치 겁나 큰 케밥 고기는 아니고 좀 미니 사이즈 케밥 고기.

 

 

특정 날에는 필라프(PILAF)를 이 솥에 볶는가본데, 내가 방문한 날 이렇게 볶아 놓았음.

그래서인지 사장님은 이 메뉴를 추천했지만.. 나는 고기를 먹고 싶었기에.. ㅠ

나중에 꼭 먹어보고 싶긴 함.

 

 

서빙 늦게 나왔다고 미안하다며 서비스로 차도 주고 환타도 주었음.

차는 원래 그냥 주는건가 싶었는데, 저것도 따로 파는 녀석이고 서비스로 준듯함.

식었었지만 나중에 감튀 짜투리도 줌. (이건 오히려 감튀를 앞으로도 안 시켜먹어야 겠다는 생각을 심어줌..)

 

 

 처음에는 양 엄청 적어보였는데 생각보다 양 적당했음. 

물론 만족스러운 양은 아니었지만, 보기보다는 양이 되었다는 말.

 

초록색 마요네즈랑 음식이 잘 어울어져 꽤 맛있게 먹었음.

빵도 바삭바삭하니 맛있음.

 

이 메뉴를 맛있게 먹어서 다른 것들도 하나씩 시도해보고 싶음.

 

재방문 의사 높음!

 

끝!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