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놀이터/베트남(Vietnam)

[베트남 다낭] 대리석이 많이 나서 마블 마운틴(Mt. Marble) 이라 불리는 오행산으로 고고!

by 돼지왕왕돼지 2020. 6. 2.


오마니의 맞춤 아오자이를 수령해서 오행산으로 떠나기로 한다.

산에 가면 왠지 먹을 것도 변변찮고, 비싸기만 할 것 같아서 유명한 반미 맛집을 들러 반미를 사가기로 한다.



반미집 이름은 Happy Bread.

한 시장 옆에 있다.



여러 가지 반미 베리에이션을 팔지만,

왼쪽 아래 있는 BANH MI TL 을 주문한다.

뭐랄까, 베트남 오리지널 플레인 반미라고 보면 되겠다.

가격은 60K. (약 3,300원) 



반미집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전경.

바게뜨 안에 야채와 고기를 쑤셔 넣어준다.



오행산은 산이기 때문에 모기 기피제를 준비해 갈 것을 권장한다.



그랩을 타고 오행산으로 이동한다.

한시장에서 오행산까지 140K (약 7,500원) 이 나온다.


용 다리를 건너간다.



대리석이 많이 나는 산이라 주변에 대리석으로 만든 여러 가지 석상들이 많이 진열되어 있었다.



엘레베이터가 보인다.





매표소

오픈 시간 : 매일 07:00 - 17:30

입장료 : 1인 40K (약 2,200원)

엘레베이터 : 1인 편도 15K (약 800원)



엘레베이터 티켓.



오행산 티켓.



엘레베이터 타러 간다.



5층 높이이다.



올라왔을때 처음 마딱뜨리는 전경.

진짜 딱 5층 높이다.



멋진 탑이 맞아준다.





오행산은 다섯개의 대리석 산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저 멀리 보이는 것들이 그 다섯 개중 3개일 것이다.


그리고 우리가 올라와 있는 곳은 수(水) 산이다.



한쪽으로는 바다가 보인다.



이름 모를 꽃.

베트남에서는 쉽게 볼 수 있는데 화려하고 이쁘다.

약간 아오자이가 생각난다.



기둥들의 조각.




연꽃








오행산 지도

여기에 나와 있는 곳을 모두 가봐도 되지만, 꼭 가보라고 추천하고 싶은 장소는 3번과 10번 동굴이다.





나는 이런 조각들이 좋다.



꼭 천국으로 가는 계단같은 느낌.


사진도 많이 찍고 시간도 많이 보냈기에, 다음 편으로 이어진다!



댓글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