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가격912

빠바 흑당 버블티 먹지마!! ( 타이거 슈가랑 비교하자면.. ) 빠바 흑당 버블티 먹지마!! ( 타이거 슈가랑 비교하자면.. ) SKT 5G 요금제를 쓰고 있는데, 간혹가다가 요금제 행사로 파리바게트 50% 할인 행사가 나온다. 50% 할인을 받을 수 있음에도..위가 작은 관계로.. 그리고 혼자 사는 관계로... 많이 재며놓을 수도 없다...그래서 이 정도 구매로 만족해야 했다... 다른 것들은 그렇다 치고...(빵들은 평타는 하니깐..) 음료들에 대해서 너무 실망스러워서 악평을 쓰고자 한다.우선 김스타는 수박 컵빙을 시켰는데.. 가격은 3,500원..그런데.. 이거 빨간색은 색소를 사용하고, 수박의 흰 부분만 사용한건가 하는 맛이 난다.그냥 시원한 맛에 먹는 것이지, 수박맛을 느끼고 싶은 사람들에게는 개비추다. 아마도 "이름이 수박 쥬스가 아니라 수박 빙수자나요" .. 2019. 9. 22.
[대학로 맛집] 샤이 바나 - 미국 남부식 가정식! 치즈치즈하군! [대학로 맛집] 샤이 바나 - 미국 남부식 가정식! 치즈치즈하군! 상마니가 서울에 왔다.뭐 먹고 싶냐니깐 알아서 네이버 검색을 해서 몇 가지 보기를 준다.아주 나를 잘 이해하는 편한 친구다. 여튼 그 중에서 당첨된 것은 "미국 남부식 가정식".그리고 그 가게의 이름은 샤이 바나(SHY BANA) 우리가 방문했을 때 아무도 없었다.우리가 첫 손님인가보다.깨끗하고 밝은 느낌이 좋았다. 멀리 보이는 "EAT TODAY, DIET TOMORROW" 라는 문구도 재미있다. 우리가 앉은 자리에서 바라본 주방쪽.식기와 물 등은 셀프이다. 메뉴판.고기메뉴가 아닌 일반 단품 가격은 대충 1만원~1만 8천원정도 했다. 위 메뉴판에서 우리는 아래를 주문한다.005 Cheese lover spagetti - 14,900원00.. 2019. 8. 16.
[데이트 코스] 익선동 산책 - 산책만으로도 눈이 즐거운 곳! [데이트 코스] 익선동 산책 - 산책만으로도 눈이 즐거운 곳! 아직 젠트리피케이션이 발생하지 않은... 새로운 젊은 친구들의 데이트 코스인 익선동. 평소 혼자 다닐 때는 그냥 그렇구나.. 하면서 휙 지나가는 풍경들이었는데.. 엄뉘와 함께 가게 되니 사진도 찍고 디테일도 보게 되어 좋았다. 너무나 이쁘게 잘 꾸며놓았던 이탈리안 레스토랑 외관. 카페. 귀여운 데코들. 우선이 매력적인 소품 가게. 사진을 찍으면 다 화보 사진이 된다. 인스타 갬성을 충족시키기에 너무 좋은 공간. 인스타 빠순이(?) 여친이 있다면 반드시 와야 할 곳이다. 와서 열심히 찍사가 되주면 만족도 100% 일거다 ㅋㅋ 줄 서서 먹는 카페. 딸기 수플레 케이크 맛집으로 유명한 "동백 양과점". 이 수플레 팬케이크 하나에 18000원이나 한.. 2019. 8. 14.
[피자] 도미노 피자 페퍼로니 피자 L 사이즈 주문해먹어씀! [피자] 도미노 피자 페퍼로니 피자 L 사이즈 주문해먹어씀! 내가 가진 카드 중 하나가 도미노 피자 50% 할인이 된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가끔씩 주문해 먹기 시작한 도미노 피자!! 이번에는 페퍼로니 피자 L 사이즈를 주문한다.가격은 약 23000원으로, 50% 할인하여 11500원에 주문해먹는다. 짜잔..페퍼로니가 듬뿍하고, 그 사이를 치즈가 싹 채우고 있다. 확실히 가격이 싼 만큼 다른 재료들은 거의 없고, 밀가루, 페퍼로니, 치즈가 거의 전부라고 보면 된다. 근데 이 녀석 맛은 참 괜찮고, 미국의 맛이 느껴지지만...미국의 맛이라 하면 "짠 맛" 을 뺄 수 없다. 지금까지 먹어봤던 도미노 피자류에서 가장 짠 맛을 자랑했다.피맥하기에는 가장 맛있을 것 같지만, 식사로 하기엔 너무 짜다는 점 주의해서.. 2019. 8. 6.
[익선동 맛집] 롤인익선 - 오늘은 아보카도 연어롤! [익선동 맛집] 롤인익선 - 오늘은 아보카도 연어롤! 최강의 식사 책을 보고 나서...뭔가 더 건강한 지방을 섭취해야 한다는 생각이 들었다.그래서 뭐가 좋을까 생각하다가.. 아보카도와 연어를 함께 먹어야 겠다는 생각과 함께익선동의 롤인익선으로 향했다. 겨울시즌에 갔을 때는 테이블에 따뜻한 느낌을 주기 위함이었는지 식탁보가 있었는데,여름시즌에 가니 이렇게 식탁보를 걷고, 타일 느낌의 테이블이었다.계절감 있게 잘 구성했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나온 아보카도 연어롤. 가격은 8,900원으로 그냥 9,000원이라 보면 된다.사실 원래 생각한 것은 새워져 나오는 롤이고, 안쪽에 다른 재료들이 들어가며, 아보카도와 연어가 위쪽에 척척 얹어진 모양일 것이라 기대했는데, 이런 모양이라 놀랐다. 모양도 모양이지만, 사실 .. 2019. 7. 24.
[양림동 카페] 타르트와 인테리어가 기막힌 "밀당" (MILLDANG) [양림동 카페] 타르트와 인테리어가 기막힌 "밀당" (MILLDANG) 양림동의 유명한 카페 "밀당" 에 갔다. 오른쪽 셔터에 써 있는 "양림동 디젙으" 가 인상적이다. 사실 디저트보다는 디젔으 라는 느낌으로 많이 다가오는데... 의도한건지 아닌지는 모르겠다. 밀당에서는 타르트를 많이 파는데, 그 비쥬얼이 장난이 아니다. 가격은 6000원 후반대로 비싸긴 하지만.. 데이트를 하면서 이걸 안 먹을 수는 없다. 인절미 타르트라닛!!! 딸기 타르트!! 자몽 & 오렌지 타르트!! 우리는 이 녀석으로 선택했다. 밀푀유도 있다.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밀푀유의 모양은 아니고, 케익으로 변형된 모양이다. 바나나 타르트. 얼그레이 타르트. 다들 너무 이쁘고 알흠다워서 각각 사진을 찍을 수 밖에 없었다. 티라미수 타르트... 2019. 7. 22.
[디저트] 아티제 뉴욕 치즈 케익 후기! [디저트] 아티제 뉴욕 치즈 케익 후기! 회사에서 생일 파티를 해주었다.이번달 생일자가 나 혼자라 케익이 내게 하사? 되었다. 야호!!! 그래서 받은 케이크는 "아티제(아띠제)" 표 "뉴욕 치즈 케익".가격은 정가 40,000원 하는 어마어마한 녀석이다. 크기는 저정도.성인남자 손바닥 쫙~ 편것보다 조금 더 큰 듯 하다.한 지름 25cm 정도 되는 것 같았다. 비쥬얼은 그닥 맛있지 않게 생긴..약간 민둥머리가 생각나기도 하는 비쥬얼인데.. 이 녀석 맛이 상당하다. 단면.안이 꾸덕꾸덕한 치즈로 가득 차 있다. 너무 달지 않으면서 치즈의 그 꾸덕하면서 고소하며 진한 맛이 꽤나 느껴진다.한 입 먹는 순간 커피를 마시지 않을 수 없는 그런 깊이를 선사한다. 치즈케익류를 깔끔하게 자르려면 (쇠붙이) 칼을 불에 살.. 2019. 7. 18.
[중국 간식] 美菇娘(MEI GU NIANG), 메이 구 니앙, 맛있넹! [중국 간식] 美菇娘(MEI GU NIANG), 메이 구 니앙, 맛있넹! 엄뉘가 중국 계림을 다녀오시면서 간식을 사다주셨다. 이름은 美菇娘 (미고낭) 영어로는 MEI GU NIANG 아마도 "메이 구 니앙" 이라고 읽나보다. 저 큰 봉다리 안에 손바닥만한 작은 팩이 들어 있고.. 그 녀석을 까면 이렇게 말린 표고버섯 몇 개가 들어 있다. 과대포장이 엄청나구나 싶긴 한데.. 저 녀석 은근 맛있다. 말려서 버섯의 깊은 맛이 있으면서도, 조미료를 살짝 쳐서 짭쪼름하면서도, 살짝 달달한 맛까지 ㅋ 그러면서도 그 부가적인 맛이 버섯의 맛을 누를 정도로 강하지 않아서 계속 손이 가는 고급진 맛의 간식이다. 인터넷에서 찾아보니 큰 봉다리 하나가 거의 만원꼴이라는데.. 진짜 표고버섯으로 만들어서 그런건지, 아니면 관광.. 2019. 7. 12.
[혜화 카페] 다 비앙코 (Da Bianco) - 나쁘지 않네요 [혜화 카페] 다 비앙코 (Da Bianco) 요즘 혜화에서 카페를 가면 가던 곳이 아닌 새로운 곳을 도전하고 있다. 나름 큰길가에 있어 눈에 띄지만 그동안 그냥 지나쳤던 "다 비앙코(Da Bianco)" 가 이번의 방문지. 내부는 꽤 모던한 느낌을 준다. 안쪽으로는 나름 어둑어둑한 조명이 있고, 창쪽으로는 시원하게 뚫린 창문으로 들어오는 빛이 대조되어 멋져 보였다. 대부분의 자리는 콘센트가 제공되어 전기 수급에 문제도 없었다. 커피는 라바짜 커피(Lavazza) 를 제공한다고 한다. 이태리 커피인데, 커피맛을 아는 사람들은 라바짜 커피를 좋아한다고 하는 명성을 들은터라 기대가 많이 되었다. 그래서 아메리카노를 시켰는데.. 맛이 좋긴 한데.. 엄청난 풍미나 기대만큼의 이색적인 맛을 제공하진 않았다. 가격.. 2019. 6.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