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 놀이터/베트남(Vietnam)

[후에 맛집] 꽌한 (Quan Hanh) - 후에 전통 음식 전문점

by 돼지왕왕돼지 2021. 5. 19.
반응형

 

후에는 우리나라로 치면 경주 같은 곳으로,

이곳은 요리도 전통을 가지고 있다.

 

 유명한 후에 전통 음식으로는 분보후에(매콤한 쌀국수), 껌헨(조개 국밥), 반코아이(작고 바삭한 반쎄오) 등이 있다.

 

 

전통음식을 다루는 서민식당으로 유명한 꽌 한(Quan Hanh, 한 식당)에 방문한다.

이곳은 현지 가이드들이 손님을 데리고 올 정도로 유명하다고 한다.

 

 

이곳의 대표메뉴는 반코아이(Banh Khoai) 인가보다.

야채만 들어간 것과, 돼지고기와 새우가 들어간 버전이 있는데, 가격은 25k (약 1400원) 로 동일하다.

 

 

넴 루이(Nem Lui) 도 유명하다고 해서 도전해본다.

대나무나 사탕수수 줄기에 다진 돼지고기를 뭉쳐서 숯불에 구운 것이다.

가격은 90K (약 5000원).

 

 

반 남(Banh Nam) 도 하나 시켜본다.

쌀가루 반죽에 새우와 돼지고기를 넣고, 바나나 잎으로 감싸 찐 녀석이다.

가격은 40K (약 2200원)

 

 

음료는 엄마의 사랑 아보카도 스무디.

30K (약 1700원)

 

 

짠!

가운데는 아주 고소한 땅콩 소스이고, 오른쪽은 요리들을 싸서 먹을 수 있는 야채들.

 

 

넴 루이(Nem Lui).

막대기로 사용된 부분은 레몬그라스(Lemongrass) 로 돼지고기 누린내를 잘 잡아주었다.

 

 

반코아이 (Banh Khoai).

크기가 작은 줄은 알았지만 이렇게 작은 녀석이 쓸데없이 25k (약 1400원) 이나 받다니 하고 놀랐다.

그러나 맛보고는 가성비가 좋은 음식으로 인식이 변했다 ㅋㅋ

 

 

자 이제 본격적으로 먹어보잣.

라이스 페이퍼에 야채를 살짝 올리다.

 

 

그리고 넴 루이의 돼지고기를 좀 떼어내어, 돌돌말아 입으로 꿀꺽! 해준다.

맛은 그냥 예상 가능한 그 맛!

 

 

반 코아이는 쌈 형태보다는 그릇에 놓고 비벼 먹는다고 한다.

반 코아이 한 조각 넣고, 야채 조금 넣고, 땅콩 소스를 둘러 뿌린 후 먹으면 된다.

 

엄니와 나는 반 코아이의 맛을 본 후 둘이 서로의 눈을 마주보았다.

이 녀석이 물건이었다.

무엇보다도 아래 반죽이 바삭바삭한 누렁지 같은 느낌을 주었고, 고소한 땅콩소스와 야채, 그리고 새우 또는 돼지고가 절묘하게 잘 어울어졌다.

원래 이 녀석 1개만 시켰었는데 하나 더 추가했다.

 

 

그리고 후에 나온 반 남(Banh Nam).

 

 

쫄똑쫄똑한 찹쌀떡에 돼지고기와 새우가 심어져 있는 그런 맛이다.

독특한 맛과 형태지만, 엄청나게 매력적이지는 않았다.

 

 

계산서!

 

그리고.. 우리는 후에 여행을 마치고 후에를 떠나기 전에 이곳을 한번 더 들른다.

엄니는 무조건 '반 코아이'를 드신다고 벼르고 오셨고, 나는 새로운 메뉴도 먹어보고 싶었다.

 

 

그래서 분 팃 느엉(Bun Thit Nuong) 을 주문한다.

30K (약 1700원)

 

 

요것이 분 팃 느엉(Bun Thit Nuong)

 

 

사실 분 팃 느엉은 후에 전통음식은 아니지만..

그래도 요리를 잘 하는 이곳의 분 팃 느엉은 어떤 맛일까 궁금해서 시켰는데, 맛이 좋았다.

특히 이곳은 땅콩소스가 일품이기 때문에, 그 땅콩소스가 들어간 분팃느엉은 맛 없기 쉽지 않았다.

 

 

또 다시 먹어도 영롱하게 맛난 '반 코아이'.

 

 

엄니는 샤워 후 방문하신 관계로..

오토바이 타면서 먼지를 쐬고 싶지 않다고.. 그래서 마스크를 쓰고 다니셨다. ㅋㅋ

 

끝!

 

반응형

댓글0